알파카카페트에 대한 5가지 오해

알파카카페트 제품에 대해 오해하고 있는 사실 5가지

알파카카페트

이번 글에서는 알파카카페트 제품에 대해 오해하고 있는 사실들을 QnA 형식으로 작성하여 보겠습니다.

 

  1. 알파카는 언제부터 인간과 함께 하였으며 제품화가 되었을까?

알파카는 지금으로부터 6,000 년 전 잉카제국 문명에서부터 인간과 함께 야생동물이 아닌 가축으로 자라왔습니다. 고대에서부터 엘리트 및 귀족계층은 알파카 섬유를 즐겨 사용했다고 합니다.

 

  1. 알파카는 남아메리카에서만 서식하고 있다?

원래는 남아메리카 지역에서만 서식 하였지만 산업혁명을 계기로 유럽에 보급되기 시작하였고 1900년대 들어 페루정부에서 제한적이지만 수출을 허용하면서 낙농업이 발달된 선진국(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을 위주로 확산 되었습니다. 따라서 미국, 뉴질랜드 등의 나라에서도 자체적으로 알파카카페트 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1. 알파카카페트 제품을 사용하여 알러지가 발생하였다?

알파카 섬유 자체에는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라놀린 성분이 함유되어 있지 않습니다. 알파카 제품을 사용하여 알레르기가 발생했다면 혼용된 다른 섬유 성분 때문에 발생하였다고 볼 수 있습니다.

 

  1. 알파카 털은 화염에 약하다?

알파카의 털은 화염 저항력에 매우 강합니다. 미국 소비자 제품 안전위원회의 엄격한 테스트를 거쳐 저항력이 가장 우수한 섬유 군으로 분류되었습니다.

 

  1. 알파카카페트 제품에는 화학염료가 많이 사용된다?

알파카카페트에는 다양한 무늬와 색상의 제품이 판매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화학염료를 이용하여 제품이 생산된다는 말이 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닙니다. 알파카는 자체적으로 22 가지의 색상과 수백 가지의 색조를 가지고 있어 다양한 색상의 제품을 화학염료 없이도 생산할 수 있습니다.

 

번외) 알파카는 사육하기 힘든 동물이다?

알파카는 다른 동물과 비교했을 때 매우 온순한 편이며 지능적으로 뛰어나 훈련시키기 용이하며 스스로 배설물 장소를 서식하는 곳과 멀리 지정하여 배출하기 때문에 매우 깨끗합니다.

알파카카페트 제품을 구매하실 때 오해질문에 대한 답을 참고하셔서 구매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